Untitled Document
왼쪽메뉴
배터리클럽소개
가까운협력점찾기
수령방법선택
카테고리
델코
로케트
AGM
보쉬
배터리제원표
 
 
 
2015. 08. 31
제   목 : 배터리클럽 이야기(39) 차량공유서비스⑥ 카카오택시가 CJ대한통운 등 택배사의 가장 큰 경쟁자?
작성자 : 조회 : 2253

카카오택시, 우버, 리프트 등 온디멘드 서비스 경제가 돌아가는데 가장 중요한 요소는 스마트폰일까요? 그 보다 더 중요한 요소는 음식, 빨래, 택시 같은 확장 가능한 소비자 니즈와 소비자가 낼 만한 가격으로 중간사업자에게 지급되는 수수료로 만족하며 일할 노동력일 것입니다.

 


2 전에 우버는 기업의 표어를모두의 개인 전용 운전사(Everyone’s private driver)”에서당신의 생활과 물류의 만남(Where lifestyle meets logistics)”으로 바꿨습니다. 우버는 기업의 표어를 바꿨을까요?

 

 

 

물류는 전 세계 GDP 12%를 차지하는 어마어마한 산업 분야입니다. 사람과 물건은 그럴 수만 있다면 같이 나를 비용을 절감하고 높은 수익을 있습니다. 배송업은 우버에게 엄청난 도전이자 대단히 유망한 기회입니다. 우버 경영진은 이미 우버가 앞으로 나아가야 방향을 정확히 꿰뚫고 있었는지도 모릅니다.

 

우버의 운전사가 많아질수록 고객이 배차를 요청한 뒤 오래 기다리지 않아도 될 것입니다. 신속성, 편리함이 고객 만족도를 가르는 중요한 기준이기 때문에 고객 만족도는 높아질 것이고 점점 수요도 증가할 것입니다.

 

수요가 증가하면 운전사들의 수입도 증가하고 결국 더 많은 사람이 운전사로 참여할 것입니다. 이 선순환 구도대로라면, 더 많은 운전사, 더 많은 고객을 확보한 플랫폼은 낮은 가격에 고객에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 승자 독식의 체계로 귀결될 것입니다.

 

 

 

우버의 전략은 투자 받은 돈을 더 많은 고객과 운전사를 확보하는데 쏟아 부어 리프트 같은 경쟁자나 잠재적인 경쟁자를 고사시키고 넘볼 수 없는 독주 체제를 갖추는데 맞춰야 할 것입니다. 한계 효용 체감의 법칙이 적용되기 전까지는 유효한 전략일 것입니다.

 

뉴욕에 사는 사람들은 우버 앱을 통해 택배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으며 워싱턴DC에 사는 사람들은 우버 앱을 통해 생활용품을 주문할 수 있다고 합니다. 이러한 움직임을 보면 우버가 배송 전문 기업이 되는 것을 상상하기는 어렵지만 현재 배송 시장의 비효율성을 고려해 볼 때 우버가 이 시장에 진출해서 페덱스나 UPS와 경쟁하는 것은 꽤나 일어날 법한 일처럼 보여집니다.

 

 

  

페덱스의 CEO 프레드 스미스는 배송 사업의 복잡함과 진입장벽을 언급하며 우버가 페덱스의 경쟁자가 될 수도 있다는 사람들의 예측을 일축했지만 우버의 가장 큰 장점은 배송차량을 유지하고 보수하는데 드는 비용을 기업이 부담하지 않고 우버 서비스를 제공하는 운전자들이 부담한다는 것입니다.

 

그 다음 장점으로 운송 기업들이 최적의 배송로를 찾기 위해 많은 돈을 투자하지만 우버의 경우에는 서비스 이용자들의 데이터만 모아도 쉽게 최적의 알고리즘을 찾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

  

 

이미 우버는 다양한 실험을 하고 있습니다. 우버 합승(Uber Pool) 서비스 이용자들은 요금을 할인받는 대신 모르는 사람과 합승을 마다하지 않습니다. 사람이랑 같이 타는 것도 괜찮은데, 가는 길에 잠깐 세워서 다른 고객이 배송할 물건을 트렁크에 싣고 목적지에서 물건 내리는 것에 반대하는 고객이 많지는 않을 것으로 보입니다.

 

급하게 배달할 물건이 아니라면 가격을 낮추는 대신 우버 운전사가 물건을 받아 실은 다른 손님을 태우는 영업을 하고, 영업을 끝마친 지역의 우버 물류 창고 같은 곳에 한꺼번에 내려놓고 가는 식으로 운영할 수도 있습니다.

 

 

홍콩에서 시작한 우버 화물(Uber Cargo), 뉴욕시에서 시작한 우버 러시(Uber Rush) 대표적인 실험입니다. 기존의 승용차 대신 화물 서비스는 화물밴을, 러시 서비스는 복잡한 도심에서 자전거를 이용한 택배 서비스긴 하지만, 결국 우버가 수많은 운전사들의 차를 효과적으로 채우기 위해 사람을 넘어 물건을 싣고 물류, 배송업에 뛰어드는 시간 문제입니다.

 

 

 

우버의 이러한 움직임으로 다음카카오의 넥스트를 예측해 보면 우선 퀵 서비스가 되지 않을까요? 그리고 다음은 택배 서비스가 아닐까요?

 

 

 

배터리클럽(www.batteryclub.co.kr)은 국내 모든 브랜드의 배터리를 파격적인 가격으로   

전국 협력점 및 온라인에서 만날 수 있는 온/오프라인 통합 “battery Discount Store”입니다.


비밀번호 확인 닫기
name password
이전글 : 배터리클럽 이야기(40) 소중한 고객 개인정보 송장까지 파기한다.
다음글 : 배터리클럽 이야기(38) 옥션, 쿠팡에서 배터리를 구매하고 배터리클럽 협력점에 방문하여 교체...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16-경기남양주-0193 호 사업자번호 : 206-86-65599 │ 팩스번호 : 02-464-0150
[이용약관] 개인정보 보호정책 개인정보담당자 : 이광종 고객센터 : 02-3409-0207
Copyright ⓒ 배터리클럽 All Rights Reserved.